일본주요수입품목

페이지 정보

profile_image
작성자오늘도해피 조회 2회 작성일 2020-11-21 18:28:09 댓글 0

본문

“일본 수출규제 3대 품목 공급 안정화”…‘탈일본’ 속도 / KBS뉴스(News)

지난해 일본이 반도체와 디스플레이 핵심 3개 소재에 대해 수출규제를 하면서 우려가 컸었죠. 다행히 생산 차질 없이 대처해 왔는데 정부가 나아가 이들 3개 품목의 공급을 올해 안에 완전히 안정시키겠다고 밝혔습니다.

▣ 기사 더보기 : https://bit.ly/2htjyxS

▣ KBS 뉴스 보기
◇ PC : http://news.kbs.co.kr
◇ 모바일 : http://mn.kbs.co.kr

▣ 제보안내
◇ 카카오톡에서 'KBS뉴스' 검색
◇ 전화: 02-781-1234
◇ 홈페이지: https://goo.gl/4bWbkG
◇ 이메일: kbs1234@kbs.co.kr

▣ KBS뉴스 유튜브 구독하기 : https://goo.gl/qCWZjZ
▣ KBS뉴스 유튜브 커뮤니티 : https://goo.gl/6yk

#일본 #수출규제 #탈일본

일본 수입 의존도 90% 이상 품목 95개 업계비상 부산MBC20190802


==================================
* 부산MBC 뉴스제보 ☎ 051-760-1111
* 부산 MBC 카카오톡 제보ID : bsmbc
==================================
* 좋아요 엄지척 버튼과 구독 버튼을
꼭 눌러주세요...... ^^
* 우측 상단에 종 그림이 알람버튼 입니다.
눌러서 켜놓으시면 생방송 알람이 갑니다.
==================================
* 부산MBC 홈페이지
https://www.busanmbc.co.kr
-------------------------------------------------
* 부산MBC뉴스 페이스북
https://bit.ly/2QEOmdB
--------------------------------------------------
* 부산MBC 바다가보이는라디오
http://bit.ly/2Xhtdgt
--------------------------------------------------
* 부산MBC 뮤직월드 Official
http://bit.ly/2xcJoMw
---------------------------------------------------
* 마봉춘 스튜디오
(부산 콘텐츠 크리에이터)
http://bit.ly/3026wd7
=================================
#부산뉴스 #뉴스데스크 #뉴스투데이
#부산mbc #부산문화방송 #부산엠비씨
=================================

일본 수출규제 3대 품목 ‘탈일본’ 본격화…‘소부장’ 자립도 높였다 / KBS뉴스(News)

일방적인 일본의 수출규제 이후, 벌써 일 년이 흘렀습니다.
반도체 생산에 차질이 있지 않겠냔 우려가 있었는데, 결론적으로 우리 기업들 피해는 사실상 없다는 게 중론입니다.
동시에 소재부품의 '탈일본화'도 추진됐는데, 어느 정도 성과가 있었을까요.
국내 업체들의 현재 상황을 임주영 기자가 점검했습니다.
[리포트]
반도체 원판인 웨이퍼를 깎고, 불순물을 없앨 때 쓰는 불화수소, 수출규제 이후 국산화에 성공한 이 업체는 올해 초, 생산라인을 늘리기로 했습니다.
[박재수/램테크놀러지 사장 : "원천기술 가지고 중국 내 파트너를 찾아서 지금은 중국 내에 저희들 기술지도를 해서 반도체급의 불산(액체 불화수소)을 제조를 해서 지금 국내 반도체 공급을 하고 있고."]
원료를 정제하는 원천 기술을 갖고는 있었지만, 일본산이 2/3를 차지하다보니 본격 양산은 어려웠는데, 소재부품 국산화에 힘이 실리면서 공장 증설까지 일사천리로 진행된 겁니다.
불화수소는 미국 중국 등 공급선 다변화까지 함께 이뤄지며 일본 수입 비중, 규제 전에 비해 1/4로 줄었습니다.
웨이퍼에 반도체 회로를 새기는 데 필수 약품인 포토 레지스트.
일본산 의존도가 가장 높은 데다 대체품 개발에 1년 이상 걸릴 걸로 보여 가장 우려가 컸지만, '탈일본' 속도는 빠르게 진행됐습니다.
벨기에 등에서 발빠르게 우회수입로를 확보했고 글로벌 기업들도 국내 직접 생산에 나섰습니다.
휘어지는 디스플레이 소재인 폴리이미드는 이미 국산화가 진행돼 있어 처음부터 문제가 되지 않았습니다.
'탈일본'은 규제 품목을 넘어 범위도 넓히고 있습니다.
또 다른 반도체 핵심 부품인 '블랭크마스크'를 만드는 이 업체.
역시 일본산 비중이 컸는데, 선제적으로 기술개발에 나서 국산화 90% 단계에 이르렀습니다.
[신철/블랭크마스크 생산업체 연구소장 : "(국산화)한 90% 정도 완성이 됐고요. 마지막 공정에 고객가의 합의만 보게 되면 실제로 완성품이 된다고 보고요, 한 몇 달 내로 그쪽은 끝나는 거고..."]
일본 제품을 대체할 시장이 생기면서 국내 업체들은 의욕적으로 기술 개발에 뛰어들고 있습니다.
[박재근/반도체디스플레이기술학회 회장 : "(그동안)소재나 장비도 기술의 난이도가 떨어진 제품만 국산화가 돼왔었던 것이죠. 새롭게 도전하고 싶은데 기술의 난이도가 워낙 높고 그러다 보니까 R\u0026D(연구개발) 비용도 크게 들어가야 되고 그다음에 따라 잡는데 시간이 걸리기 때문에..."]
위기 대응에서 시작된 소재 부품 장비 이른바 소부장의 국산화, 기술 자립도를 높이는 계기가 됐습니다.
KBS 뉴스 임주영입니다.

... 

#일본주요수입품목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전체 2,032건 1 페이지
게시물 검색
Copyright © www.xn--oh5b110aita.kr. All rights reserved.  Contact : help@oxmail.xy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