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랙박스

[블랙박스 영상] 해운대 7중 교통사고, 포르쉐 차주 사고 전 대마 흡입 / 경찰 제공 영상과 보배드림(역시 경찰 제공) 출처…

페이지 정보

작성자 문화골목 작성일20-09-15 00:00 조회0회 댓글0건

본문



#해운대교통사고 #해운대7중교통사고 #블랙박스사고영상

부산 해운대에서 7중 추돌사고를 일으켰던 포르쉐 40대 운전자가 사고 전 차 안에서 ‘대마초’를 흡입한 것으로 확인됐다.
15일 부산지방경찰청은 지난 14일 해운대구 중동에서 2차례 교통사고 뺑소니 뒤 7중 추돌사고를 일으킨 운전자 A씨(40대)가 마약 투약 혐의로 조사를 받고 있다고 밝혔다.
경찰 조사 결과 A 씨는 사고 직전 차량 안에서 대마를 흡입한 사실을 시인했다.
포르쉐 운전자 A 씨는 7중 추돌 사고 전에도 2차례 더 사고를 냈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7중 추돌 사고 현장에서 570m 정도 떨어진 해운대 옛 스펀지 건물 일대에서 1차 사고를 낸 뒤 500m를 달아나다가 중동 지하차도에서 앞서가는 차량을 채차 추돌했다.
A씨는 이어 사거리에서 신호 대기 중인 차량 4대를 덮치며 7중 추돌 사고를 일으켰다.
이 사고로 1명이 중상, 6명이 경상을 입고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다.
경찰이 제공한 블랙박스 영상과 보배드림 등에 공개된 주변 차량 블랙박스 영상을 토대로 확인한 결과 A씨가 운전한 포르쉐 차량은 약 160m의 거리를 3초만에 이동해 사고를 냈다. A씨는 사고 직전 최소 140㎞ 이상의 속도로 도심을 내달린 것으로 추정되고 있다. 해당 도로는 제한 속도가 시속 50㎞였고 현장에는 스키드마크조차 남아 있지 않았던 것으로 보아 운전자는 충돌 직전까지도 브레이크를 밟지 않을 것으로 보인다.
경찰은 A씨의 차 안에서 통장 60여 개를 발견했으나 A씨의 개인 사업에 관련된 오래된 통장으로 현재까지 범죄 혐의점은 없는 것으로 확인됐다고 전했다.
한편 사건을 조사하고 있는 해운대경찰서 교통사고조사 3팀은 CCTV와 블랙박스영상 및 목격자 진술 등을 확보해 구체적인 사고경위를 확인하고 있다.
부산=도남선 기자 aegookja@viva100.com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1,776건 1 페이지
게시물 검색
Copyright © www.xn--oh5b110aita.kr. All rights reserved.  Contact : help@oxmail.xyz